관리 메뉴

인생살이 꿀팁

셀비의 하우스 - 즐거운 나의 집. 대림미술관 다녀왔어요. 본문

문화.연예

셀비의 하우스 - 즐거운 나의 집. 대림미술관 다녀왔어요.

자유로운 리틀블루 2017.08.05 00:34

셀비 하우스에 다녀왔습니다. 부제로 즐거운 나의 집입니다.

바로 전 글에서 말씀드렸다시피 대기표 도장을 받기 위한 처절한 과정이 있었으니 참고하시길 바랍니다.

드디어 미술관 옆 카페를 나와서 마주친 셀비의 작품입니다. 아기자기하게 꾸며서 포토존을 만들어 놨네요. 입구 왼편의 건물 모서리에 꾸며놨어요.

셀비의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




즐거운 나의 집에 입장하고 엘리베이터를 타고 4층으로 먼저 갑니다. 저는 대림미술관에 올때마다 맨 위층인 4층으로 엘리베이터를 타고 가서 한 층씩 걸어 내려오면서 관람을 하곤 합니다. 셀비 하우스, 2017년 10월29일 일요일까지 전시를 하는군요. 깨알같은 셀비네 옆집 홍보도 보이네요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어흥 호랑이는 아니고...표범인 것 같아요.사진 몇 장을 올렸지만, 보시면 아시다시피 그림이 미쉘공드리와 같은 상상이 곁들인 것 같아 색다르다 생각했습니다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




시유 어게인~내려가는 사람을 위한 문장이겠지요? 그림체가 꼭 어린이 그림체 같아요. 순수함을 느낄 수 있는 화체인 것 같습니다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어떤가요? 놀랍지 않으세요? 어릴 때 색종이로 만들어 풀로 붙이듯, 공간을 하나의 작품으로 만들었어요. 밀림의 모습을 표현했습니다. 2차원이면서 3차원으로 표현한거지요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



하늘에도 동물이 있고, 땅에도 동물이 붙어 있습니다. 줄도 그냥 있는 줄이 아니라 원숭이가 매달려 있지요. 종종 모터를 달아 둔 동물도 있어서 앞뒤로 움직이는 아이들도 있습니다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하하하. 셀비의 아버지는 참으로 유쾌하신 분이었던 것 같아요.항상 특이한 여행을 해 왔고, 하와이 간다더니 파푸아뉴기니로 갔다고 하네요! 그 때 꾼 정글의 모습을 표현한 작품이라고 합니다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아까 엘리베이터에서 봤던 그녀석이군요. see you again~외치던 그 친구 말입니다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



셀비가 사진도 찍었는데, 굳이 올리진 않았습니다. 새로웠던 건 사진을 감싼 액자를 사진의 느낌에 맞추어 예술로 승화시켰다는 점입니다. 액자를 일반적으로는 사진을 더 강조하기 위해 투박한 것으로 하는 반면 이 분은 사진에 맞는 느낌과 상상을 살려 액자의 공간에 그림을 그렸습니다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셀비의 상상 속의 공간입니다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셀비는 이웃의 모습을 사진으로 많이 남겼습니다. 많은 사진들이 저로 하여금 셀비는 화가인가 사진작가인가를 잠시 고민하게 만들었답니다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



셀비의 룸이라고 합니다.셀비는 남자인데, 룸 조명을 분홍색으로 했네요. 방이 이뻐서일까요? 한번 방 안을 들여다 보도록 하겠습니다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네. 남자가 맞습니다. 뭐 여자도 이런 분 있으니 방만 보고서는 판단할 수 없겠습니다.

셀비 하우스, 즐거운 나의 집

아직 전시 종료일까지는 시간이 많이 남아 있으니 연인과 함께, 혹은 가족과 함께 셀비의 집에 다녀오시는 것은 어떨까요?

 

0 Comments
댓글쓰기 폼